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전체메뉴
HOME > Target@Biz > 머니

배우 송혜교, 삼성동 부촌 현대빌라타운에 새 단독주택 완공

연면적 200평대 대저택, 기존 주택보다 면적, 담장 높여…소유권 취득하며 주소지로 신고

2024.05.14(Tue) 16:12:58

[비즈한국] 배우 송혜교 씨가 서울시 강남구 삼성동 현대빌라타운에 지은 새 집이 완공됐다. 기존 단독주택보다 담장을 높여 사생활 보호에 더욱 신경 쓴 점이 눈에 띈다. 송 씨는 강남구청에 건축물 소유권 취득 신고를 하면서 이곳을 주소지로 신고했다. 

 

배우 송혜교. 사진=UAA 제공

 

​건축물대장에 따르면 ​송혜교 씨가 지은 단독주택은 지하 1층~지상 2층 규모로 건물연면적이 690㎡(209평), ​대지면적은 581.6㎡​(176평)에 이른다. 앞서 송 씨는 2015년 강정석 동아쏘시오홀딩스 회장으로부터 91억 5000만 원에 ​단독주택을 ​매입한 뒤 2022년 철거하고 새 집을 지었다. 기존 주택의 건물연면적이 467㎡(141평)였는데, 새로 지으면서 60평 이상 면적을 넓혔다. 담장도 전보다 높여 사생활 보호에 더욱 신경을 쓴 것으로 보인다. ​

 

송혜교 씨는 2022년 7월 ​강남구청으로부터 건축 허가를 받은 뒤 그해 12월에 착공했다. 사용승인은 지난 4월 16일 받았다. 공사 기간 동안 송 씨는 한남동의 고급 아파트를 임대해 거주한 것으로 알려진다. 완공 후 삼성동으로 거처를 옮겼는지는 확인되지 않는다. 다만 4월 16일 건물 소유권을 취득하면서 이곳을 주소지로 신고한 것으로 미루어 현재 거주할 가능성이 높아 보인다. 

 

지난 4월 16일 서울 강남구 삼성동 현대빌라타운에 완공된 배우 송혜교 씨의 새 단독주택. 사진=정동민 기자

 

단독주택 공사 당시 사고도 있었다. 지난해 공사 현장에서 대형 철근이 떨어져 골목길에 주차한 자동차를 덮친 것. 철근이 차량 뒷유리를 뚫고 내부까지 들어갔으나 인명 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송혜교 씨는 피해 차주와 만나 원만히 합의를 한 것으로 알려진다. ​ 

정동민 기자 workhard@bizhankook.com


[핫클릭]

· [단독] '태영건설 PF 청산 시작됐다' 성수동 오피스 1차 사업부지 공매
· [비즈피플] 이중근 부영 회장, 출산장려금 1억 '기부왕' 뒤엔 또 다른 해석도…
· 'AI 정상회담' 코앞인데 기본법 통과는 감감무소식
· [현장] "큰 변화 없겠지만…" 의대 증원 지켜보는 대치동 학원가 분위기
· "본안 소송 앞두고 일진일퇴" 넥슨 vs 아이언메이스 '다크앤다커' 분쟁 2라운드


<저작권자 ⓒ 비즈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