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비즈한국 BIZ.HANKOOK

전체메뉴
100번째 프러포즈 드라마, '인생은 아름다워'

100번째 프러포즈 드라마, '인생은 아름다워'

[비즈한국] 몇 차례 언급했지만 김수현 작가의 작품은 믿고 보는 편이다. ‘세 번 결혼하는 여자’가 아쉬웠고, ‘그래, 그런 거야’로 두 눈을 질끈 감긴 했지만, 그래도 김수현 작가의 차기...

정수진 대중문화 칼럼니스트 | 2021.01.07 목

새해 방구석 1열에서 즐기는 클래식 '베토벤 바이러스'

새해 방구석 1열에서 즐기는 클래식 '베토벤 바이러스'

[비즈한국] 클래식 마니아는 아니지만 연말이 되면 베토벤의 ‘합창’이 그리워진다. 처음 친구와 극장에서 봤던 영화 ‘불멸의 연인’을 시작으로 선배가 보여준 서울시향의 공연까지, 언...

정수진 대중문화 칼럼니스트 | 2020.12.31 목

시즌12는 저 너머에 있다 'X파일'

시즌12는 저 너머에 있다 'X파일'

[비즈한국] 지난 11월 공개된 넷플릭스 드라마 ‘더 크라운’ 시즌4를 뒤늦게 봤다. 영국 여왕 엘리자베스 2세의 어린 시절로 시작한 이 드라마는 찰스 왕세자가 다이애나를 아내로 맞는 1980년...

정수진 대중문화 칼럼니스트 | 2020.12.22 화

첫사랑이라는 지독한 불치병 '겨울연가'

첫사랑이라는 지독한 불치병 '겨울연가'

[비즈한국] 봄, 여름, 가을마다 생각나는 드라마가 있듯 겨울이면 생각나는 드라마들이 있다. 사람마다 각자 떠올리는 작품은 다르겠지만 겨울 드라마에서 ‘겨울연가’만큼 독보적인 드라...

정수진 대중문화 칼럼니스트 | 2020.12.15 화

'코로나 학번'에게 추천하는 캠퍼스 드라마 '카이스트'

'코로나 학번'에게 추천하는 캠퍼스 드라마 '카이스트'

[비즈한국] 개인적으로 올해 가장 불쌍한 이들은 올해 대학 신입생들인 20학번이다. 입학식은커녕 대면 수업도 거의 받지 못하고 MT, 동아리, 축제 같은 ‘캠퍼스 라이프’를 즐겨보지 못한 ‘...

정수진 대중문화 칼럼니스트 | 2020.12.08 화

온 힘을 다해 힘껏 껴안아주고 싶은 '신데렐라 언니'

온 힘을 다해 힘껏 껴안아주고 싶은 '신데렐라 언니'

[비즈한국] 사람들은 왕자와 결혼한 신데렐라는 기억하지만, 신데렐라의 계모와 언니들은 이름조차 모른다. 아니, 계모와 언니들이 왜 신데렐라를 구박했는지 이유조차 궁금해하지 않는다. ...

정수진 대중문화 칼럼니스트 | 2020.12.01 화

선생과 학생 사이에 선 넘는 로맨스 '사랑해 당신을'

선생과 학생 사이에 선 넘는 로맨스 '사랑해 당신을'

[비즈한국] 요즘도 중고등학교에서 ‘총각선생님’을 좋아하는지 모르겠다. 설마, 아무리 시대가 변했어도 사람 사는 거 다 비슷하겠지? 총각이란 말은 잘 안 쓰겠지만. 여학교에서 젊고 싱...

정수진 대중문화 칼럼니스트 | 2020.11.23 월

쿨한 사랑, 쿨한 인생 따윈 없어 '굿바이 솔로'

쿨한 사랑, 쿨한 인생 따윈 없어 '굿바이 솔로'

[비즈한국] 20대에는 불같은 사랑을 원했다. 은근하고 느릿한 사랑 말고 오직 앞만 보며 온몸을 불사르는 격정적인 사랑. 하지만 아이러니하게도 내가 20대였던 그 시절엔 ‘쿨’이 유행했다. ...

정수진 대중문화 칼럼니스트 | 2020.11.16 월

지금 보면 더 놀라운 어벤져스급 배우 총출동 '히트'

지금 보면 더 놀라운 어벤져스급 배우 총출동 '히트'

옛날 드라마를 보다 보면 놀랄 때가 많다. ‘아니, 이 배우가 여기 나왔어? 이 배우들을 어떻게 캐스팅한 거지? 이때는 이런 이야기를 했단 말이지?’ 등등. 지금은 세상에 없는 배우들이 화면...

정수진 대중문화 칼럼니스트 | 2020.11.06 금

40대 유부남은 20대를 사랑하면 안되는 걸까 '푸른안개'

40대 유부남은 20대를 사랑하면 안되는 걸까 '푸른안개'

[비즈한국] 아내와 자식이 있는 40대 남자와 젊디젊은 20대 여자의 사랑. 흔한 말로 불륜, 색안경 끼고 보면 원조교제로 불릴 테다. 드라마에서 자주 선택되는 불륜 소재는 그 대상을 누구로 하...

정수진 대중문화 칼럼니스트 | 2020.10.30 금

70~80년대생에겐 영심이, 90년대생에겐 '반올림' 옥림이

70~80년대생에겐 영심이, 90년대생에겐 '반올림' 옥림이

[비즈한국] 요즘은 대부분 초등학교 4학년 즈음부터 사춘기가 온다지만, 그래도 ‘중2병’으로 표현되는 중학생들의 무서움을 따라잡기는 힘들다. 어린이 티를 벗어나 2차 성징은 왔지만 외...

정수진 대중문화 칼럼니스트 | 2020.10.21 수